충청남도

힘쎈충남, 대한민국의 힘

알리고

보령머드박람회 범도민지원협 성공개최 다짐

충남도청 2022. 7. 11. 13:00

보령머드박람회 범도민지원협 성공개최 다짐

도내 기관·사회단체장 700여 명 관람객 유치 및 도민 참여 분위기 조성에 역량 결집


▲ 2022 보령해양머드박람회 범도민지원협의회 회원들이 8일 보령문화예술회관에서 출범식을 갖고 성공개최를 다짐하고 있다.

코로나19 팬데믹(세계적 유행) 이후 전국 최초로 열리는 국제행사인 ‘2022 보령해양머드박람회’의 성공개최를 위해 범도민지원협의회가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했다.
 
도는 8일 보령문화예술회관에서 김태흠 도지사를 비롯해 조길연 도의회 의장, 전영한 협의회장, 회원 등 7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보령해양머드박람회 범도민지원협의회 출범식을 개최했다.
 
협의회 구성원인 도내 기관·단체장 등 각계 대표 700여 명은 9개 분과위원회로 나뉘어 관람객 유치를 위한 홍보 활동과 도민들의 자발적인 참여 분위기 조성 및 역량 결집을 돕는다.
 
협의회는 그동안 2009년 꽃박람회, 2010년 세계대백제전, 2011년과 2017년 금산세계인삼엑스포 등 충남의 국제행사를 성공으로 이끈 도민의 관심과 열정, 결집을 이끌어 내는데 가장 큰 역할을 해왔다.
 
이 자리에서 김 지사는 “보령해양머드박람회는 민선 8기 새 역사의 신호탄을 알리는 메가 이벤트로, 힘쎈 충남의 첫 시험대”라며 “박람회를 계기로 세계 속에 충남의 이름을 더욱 널리 알릴 수 있도록 모든 역량을 모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코로나 팬데믹 이후 가장 크게 열리는 국제행사인 만큼 대한민국은 물론 세계가 주목하고 있음을 명심해야 한다”며 “보령해저터널 개통 등 시너지를 살려 충남과 보령의 새로운 도약을 반드시 만들어 내겠다”고 강조했다.
 
김 지사는 또 “지난 역사에서 알 수 있듯이 충남의 새로운 역사를 만드는 힘은 도민으로부터 출발했다”며 “오늘 힘찬 출발과 함께 우리 모두 박람회의 성공을 위해 함께 뛰자”고 밝혔다.
 
전영한 협의회장은 “박람회를 성공적으로 개최해 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도록 회원 모두가 힘을 합칠 것”이라며 “박람회가 일회성으로 끝나지 않고 지속적으로 개최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다짐했다.
 
한편, 보령해양머드박람회는 7월 16일부터 8월 15일까지 31일간 대천해수욕장 인근 박람회장 부지에서 ‘해양의 재발견, 머드의 미래가치’를 주제로 펼쳐진다.
 
해양산업 박람회와 축제가 결합된 국내 최초 하이브리드형 박람회로서 해양신산업(해양에너지 비전, 그린뉴딜) 확장과 성장을 주도할 허브 구축과 충남의 미래 건강산업의 새로운 성장동력으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 담당부서 >

공동체정책과 새마을지원팀
전화번호 041-635-3476